화웨이-이베이코리아, 스마트폰 기기 오픈마켓 단독 판매 MOU 체결
화웨이-이베이코리아, 스마트폰 기기 오픈마켓 단독 판매 MOU 체결
  • 김문구 기자
  • 승인 2014.10.30 1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트폰 케이스,배터리,웨어러블 등 액세서리 오픈마켓 판매 개시

글로벌 선도 정보통신기술(ICT) 솔루션 제공업체인 화웨이와 대표적인 온라인 마켓플레이스 옥션과 G마켓을 운영하는 이베이코리아는 지난 29일 스마트폰 관련 기기의 한국 내 온라인 몰 독점 판매에 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MOU를 통해 화웨이와 이베이코리아는 세계 시장에서 주목 받고 있는 화웨이 스마트폰의 온라인몰 공식 유통 채널화, 블루투스-웨어러블 디바이스 등 화웨이 스마트폰 액세서리 오픈마켓 단독 판매 등을 공동 추진하기로 합의했다. 이에 따라 옥션과 G마켓에서는 화웨이 대표 스마트폰 케이스와 대용량 배터리, 블루투스, 웨어러블 디바이스 등을 이르면 11월 초에 선보이고, 연말까지 화웨이 대표 스마트폰을 온라인 단독으로 소개한다는 계획이다.

이베이코리아 본사(서울 역삼동 소재)에서 진행된 이번 협약식에는 한국화웨이 켈빈 딩 지사장과 이베이코리아 나영호 국가간거래 담당 상무 등이 참석했다.

이베이코리아와 MOU를 체결한 ‘화웨이 컨슈머 비즈니스 그룹’ (Huawei Consumer Business Group)은 이동통신, 모바일 광대역 디바이스, 홈디바이스를 비롯해 소프트웨어 애플리케이션 등을 170개 국가에 제공하는 글로벌 정보통신 업체다.


한편, 화웨이는 지난 20일 부산에서 열린 ‘월드 IT쇼 2014’에서 ‘스마트폰 X3’, 태블릿 PC 제품군인 ‘미디어패드 X1 7.0’, 방수 및 방진 성능을 갖춘 웨어러블 기기 ‘TalkBand B1’ 등을 선보이며 주목을 받은 바 있다.

이베이코리아 나영호 국가간거래(CBT)담당 상무는 “다양한 종류의 스마트폰 수요가 증가하면서 화웨이와의 MOU를 통한 공급에 나서게 됐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고객들에게 스마트폰 시장에서 다크호스로 떠오른 화웨이 제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선보일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한국화웨이 켈빈 딩 지사장은 “한국 온라인 마켓에서 가장 큰 고객층을 보유한 G마켓-옥션을 통해 한국 소비자들에게 화웨이의 좋은 제품들을 보다 쉽게 제공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 더욱 활발한 마케팅 협력을 통해 다양한 제품을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