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천안시에 AI 기반 지능형교통체계 구축
LG유플러스, 천안시에 AI 기반 지능형교통체계 구축
  • 박미숙 기자
  • 승인 2024.04.23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별적인 교통 이용 경험 제공
LG유플러스 관계자가 천안시에 설치된 긴급차량 출동 알림 전광판을 점검하고 있다.
LG유플러스 관계자가 천안시에 설치된 긴급차량 출동 알림 전광판을 점검하고 있다.

[아이티비즈 박미숙 기자]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가 AI 기반의 지능형교통체계(ITS)를 천안시에 구축했다. 한 층 더 안전하고 효율적인 교통 체계를 통해 LG유플러스는 천안시민에게 차별적인 교통 이용 경험을 제공한다.

ITS(Intelligent Transportation Systems)는 정보통신기술을 활용해 교통체계의 안전성과 효율성을 높이는 시스템이다. 2005년부터 ITS를 구축하기 시작한 천안시는 LG유플러스가 제공하는 AI 업그레이드를 통해 자율주행, 차세대 교통정보시스템 등 미래 교통체계의 초석을 마련하게 됐다.

LG유플러스는 천안시 13개 주요 도로에 ▲AI스마트교차로 ▲AI보행신호연장시스템 ▲바닥형 보행신호등 ▲DSRC-RSE(노변기지국) ▲긴급차량 출동 알림 전광판 등 5가지 첨단 솔루션을 구축하고 상용 서비스를 시작했다.

새롭게 설치된 AI스마트교차로는 교통정보를 수집하고, AI 영상인식을 통해 교통법규 위반 차량을 자동 감지한다. AI보행신호연장시스템은 AI가 사람을 인식해 노인, 영유아 등 교통약자가 길을 건널 시 횡단보도 신호 시간을 자동으로 늘려준다. 바닥형 보행신호등은 보행자와 운전자가 더욱 쉽게 신호를 인지할 수 있도록 도와줘 사고를 예방한다.

노변기지국의 경우 교통정보의 정확도를 높이고, 각 기지국 사이 정확한 소요 시간을 산출해 운전자에게 전달한다.

강종오 LG유플러스 모빌리티사업담당(상무)은 “천안시에 미래 교통의 초석인 ITS사업을 AI를 통해 업그레이드할 수 있게 됐다”며 “천안시를 포함하여 전 국민에게 AI기반 기술을 통해 스마트하고 안전한 교통환경을 조성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