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베니트, 獨 ‘2024 테크텍스틸’서 스마트팩토리 기술 알린다
코오롱베니트, 獨 ‘2024 테크텍스틸’서 스마트팩토리 기술 알린다
  • 김문구 기자
  • 승인 2024.04.25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오롱베니트가 세계 최대 산업용 섬유전시회 ‘2024 테크텍스틸’에 참여해 스마트팩토리 기술을 글로벌 제조, 섬유화학 기업에 소개한다.
코오롱베니트가 세계 최대 산업용 섬유전시회 ‘2024 테크텍스틸’에 참여해 스마트팩토리 기술을 글로벌 제조, 섬유화학 기업에 소개한다.

[아이티비즈 김문구 기자] 코오롱그룹 IT서비스 전문기업 코오롱베니트(대표 강이구)가 코오롱인더스트리와 세계 최대 산업용 섬유 전시회 ‘2024 테크텍스틸(Techtextil)’에 참가해 스마트팩토리 기술을 알린다고 25일 밝혔다.

4월 26일까지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개최되는 테크텍스틸은 혁신적인 소재와 기술을 소개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산업용 섬유전시회다. 1986년 처음 개최된 이래 2년에 한 번씩 열리고 있으며, 올해는 전세계 48개국 1300여 개 업체가 참가하고 4만명 이상의 관람객이 방문할 예정이다.

코오롱베니트는 이번 전시회에서 코오롱인더 아라미드 공정에 적용한 스마트팩토리 고도화 사례를 글로벌 제조 및 섬유화학 기업에게 선보인다. 데이터 분석 및 자동화 공정에 기반한 코오롱베니트 커넥티드 데이터 시스템(Connected Data System)이 제조 품질경쟁력을 강화하는 데 기여한 과정을 소개할 예정이다.

코오롱베니트가 선보이는 커넥티드 데이터 시스템은 ▲생산설비 데이터 수집·분석 솔루션 ‘히스토리안(Historian)’ ▲제조부터 출하까지 전 공정의 데이터를 실시간 모니터링할 수 있는 ‘제조실행시스템(MES)’ ▲시장의 수요에 즉각 대응이 가능한 생산계획시스템 ‘스픽(SPIC)’ ▲친환경 공장 구현을 위한 ‘에너지 모니터링 시스템(EMS)’ 등으로 구성된 전문 스마트팩토리 플랫폼이다.

이를 통해 현장 설비 및 작업자의 생산성 향상, 품질수준 강화, 에너지 절감 등에 기여할 수 있다. 또한 모든 제조현장의 데이터를 전사적자원관리(ERP) 시스템과 연결해 경영진의 데이터 기반 의사결정도 지원한다.

정상섭 코오롱베니트 DX사업본부장은 "코오롱베니트가 그룹 내 제조현장의 디지털 전환(DX)을 선도하는 데이터 기반 스마트팩토리 고도화 프로젝트를 다수 추진 중이며, 본 전시회에서 코오롱인더 아라미드의 우수성에 기여한 스마트팩토리 기술력을 중점 소개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