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콥정보통신, 중기부 주관 ‘2024 글로벌 강소기업 1000+’ 선정
스콥정보통신, 중기부 주관 ‘2024 글로벌 강소기업 1000+’ 선정
  • 김문구 기자
  • 승인 2024.05.03 11: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콥정보통신은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2024 글로벌 강소기업 1000+’에 선정됐다.
스콥정보통신은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2024 글로벌 강소기업 1000+’에 선정됐다.

[아이티비즈 김문구 기자] 네트워크 자원관리 및 제어 기술 전문기업 스콥정보통신(대표 김찬우)이 ‘2024 글로벌 강소기업 1000+’ 기업으로 선정됐다고 3일 밝혔다.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하는 ‘글로벌 강소기업 1000+ 프로젝트’는 기술력과 혁신성을 바탕으로 글로벌 시장으로 진출하는 수출 유망 중소기업을 선정하여 지원하는 국가사업으로 중기부는 기업과 제품에 대한 종합적이고 체계적인 평가를 통해 2024년 글로벌 강소기업 473개 사를 최종 선정했다.

세계 최초로 네트워크 자원관리(IPAM) 솔루션을 개발한 스콥정보통신은 25년간 고도화된 기술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현재까지 전 세계 30여 개 국가의 5,000여 고객사에 제품을 공급하며 글로벌 시장에서 네트워크 자원관리 및 제어 기술 전문기업으로 성장하고 있다.

스콥정보통신의 ‘아이피스캔’ 제품군은 사내 네트워크에 접근하는 모든 기기를 탐지하고 정책에 따라 네트워크 접속을 허용하거나 차단하는 기능을 수행하는 네트워크 자원관리 및 접근제어 솔루션이다.

고객 환경에 따라 사용자 디바이스에 에이전트를 설치하지 않는 ‘아이피스캔 v8.0’과 에이전트를 설치하는 ‘아이피스캔 NAC v8.0’으로 맞춤 제공되고 있으며, 출시 후 현재까지 8회의 메이저 업그레이드를 포함 25년 기술 고도화를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안정성과 편의성을 모두 갖춘 제품으로 인정받고 있다.

스콥정보통신 김찬우 대표는 “창업 초기부터 국내를 대표하는 글로벌 소프트웨어를 만드는 것을 목표로 고객의 다양한 요구사항을 제품에 반영하기 위해 노력해 왔으며 그 결과 아이피스캔 제품군은 오랜 기간 전 세계 고객의 지속적인 주목을 받으며 글로벌 네트워크 자원관리 및 접근제어 솔루션으로 자리잡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글로벌 강소기업 선정을 계기로 스콥정보통신은 앞으로 제품의 기능과 품질 개선 뿐만 아니라 제품의 국제화와 현지화에 대한 노력을 더욱 강화함으로써 글로벌 고객 만족도를 높이고 나아가 우리나라 수출 증대 및 국가 경쟁력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