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아이앤씨, E1 파트너 시스템 재구축 프로젝트 맡는다
신세계아이앤씨, E1 파트너 시스템 재구축 프로젝트 맡는다
  • 김아라 기자
  • 승인 2024.05.20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세계아이앤씨(대표 형태준)가 친환경 에너지 기업 E1의 파트너 시스템을 재구축 한다.
신세계아이앤씨(왼쪽) 및 E1 로고

[아이티비즈 김아라 기자] 신세계아이앤씨(대표 형태준)가 친환경 에너지 기업 E1의 파트너 시스템을 재구축 한다.

E1은 친환경 에너지기업으로 액화석유가스(LPG) 사업 역량을 기반으로 수소, 태양광 등 사업포트폴리오를 확대하며 성장하고 있다.

신세계아이앤씨가 재구축 하는 E1의 파트너 시스템 ‘ECOS’는 전국 380여개 LPG 충전소 점주, E1의 본사, 지사 담당자 등 다양한 구성원의 충전소 운영 업무 및 커뮤니케이션을 지원한다. LPG 출하 예약부터 판매 데이터 분석, 충전소 시설 설비 점검 및 안전 관리, 서비스 교육 등 다양한 업무를 보다 쉽고 직관적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구축할 예정이다.

이번 프로젝트는 오픈소스 기반의 신세계아이앤씨의 표준 개발 플랫폼을 기반으로 기존 구축 프로젝트 대비 개발 소요기간을 단축해 생산성을 높이는 한편 보안성과 개발 품질을 향상시켜 안정적인 시스템을 구축한다는 전략이다. 이 밖에도 사용자 경험(UX) 및 환경(UI)도 직관적이고 단순하게 구성하고 E1의 다양한 파트너가 쉽고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구성할 예정이다.

선철 신세계아이앤씨 SI담당은 “이번 프로젝트는 E1의 다양한 파트너사의 업무 효율성을 끌어 올리고, 안정적인 시스템을 구현해 E1과 파트너사 모두의 성장에 기여하는 것이 목표”라며 “앞으로도 자사의 리테일테크 기반 시스템 구축 비즈니스 노하우가 모두 담긴 표준 개발 플랫폼을 활용해 생산성과 경쟁력을 극대화하며, 다양한 비즈니스를 확대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