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노그리드, 서울관광재단 클라우드 구축·전환 사업 맡는다
이노그리드, 서울관광재단 클라우드 구축·전환 사업 맡는다
  • 김문구 기자
  • 승인 2024.06.12 12: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노그리드 CI
이노그리드 CI

[아이티비즈 김문구 기자] 클라우드 컴퓨팅 및 디지털 전환(DT) 전문 기업 이노그리드(대표 김명진)는 서울관광재단의 ‘서울관광 통합시스템 클라우드 센터 구축 및 전환’ 사업을 수주했다고 12일 밝혔다.

서울관광재단은 ‘서울관광 통합시스템’을 통해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서울의 다양한 관광정보와 축제 및 행사 소식을 제공하고 있다. 다만 지속적인 관광객 증가로 유입량이 늘어남에 따라 서비스 개선의 필요성을 인지하고 이번 클라우드 센터 구축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 이번 사업을 통해 IT 인프라 환경을 개선하고 장애 대응 체계를 강화해 이용자 편의를 대폭 개선하고자 한다.

이번 사업에서 이노그리드는 서울관광재단의 7개 시스템을 안정적이고 확장성이 용이한 클라우드 환경으로 구축 및 전환하고, 클라우드에 적합한 운영관리체계를 마련한다.

이를 위해 ▲기존 인프라 환경 분석 및 민간 클라우드(CSP) 기반 전환 설계 ▲신규 운영체제(OS) 도입 및 상용 소프트웨어(SW) 업그레이드 ▲WEB&WAS 서버 분리 및 외부 기관 API 연계 ▲데이터베이스(DB) 이관·검증·표준화 등이 진행된다. 이노그리드는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환경과 관련된 모든 요구사항에 최적의 방안을 마련하고 체계적으로 작업해 나갈 방침이다.

또한, 클라우드 구축이 완료된 후에는 원활한 운영을 위한 지원에 나선다. 먼저, 이노그리드의 클라우드 관제 센터 ‘제로 스퀘어(ZERO SQUARE)’를 통해 클라우드 자원 현황을 24시간 365일 모니터링한다. 제로 스퀘어는 이노그리드의 원천 기술이 집약된 지능형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운영 플랫폼 ‘탭클라우드잇(TabCloudit)’을 기반으로 운영되며, 전문 OP(보안관제) 인력들이 장애 상황을 실시간으로 파악해 이슈 발생 시 신속하게 대응 가능하다.

더불어 클라우드 교육 센터 ‘에듀 스퀘어(EDU SQUARE)’의 전문 강사들이 서울관광재단 임직원들의 클라우드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맞춤형 클라우드 교육을 제공한다. 에듀 스퀘어는 이노그리드의 350여 개 고객 사례에서 얻은 노하우를 바탕으로 세부 커리큘럼을 구성했으며, 단계별·유형별 학습을 통해 교육생의 역량 강화를 돕는다.

김명진 이노그리드 대표는 “세계적인 관광지로 주목받고 있는 서울시의 관광 산업 지원을 위해 이번 사업이 추진되는 만큼 주사업자로서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그동안 진행한 클라우드 전환 및 구축 노하우를 바탕으로 서울관광재단에 최적화된 클라우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